2012 AASN

<- list


 

 


 

 

2012 AASN – Public Role of Asian Art since the Modern Age
근대 이후 아시아 예술의 공공성

 

■ 제 목: 2012 AASN – 2012 AASN – Public Role of Asian Art since the Modern Age
근대 이후 아시아 예술의 공공성
■ 주 최: 문화체육관광부
■ 주 관: 대안공간 루프
■ 1st EXHIBITION
DATE: 2012년 8월 27일 ~ 9월 1일 | 27 th AUG ~ 1st SEP 2012
VENUE: 아시아 문화마루, 은암미술관 | Asia Munhwamaru, Eunam Museum of Art
OPENING RECEPTION: 2012년 8월 27일 오후 6시 30분 | 27th AUG 2012 18:30

2nd EXHIBITION
DATE: 2012년 9월 6일 ~ 10월 11일 | 6th SEP ~ 11th OCT 2012
VENUE: 송원아트센터 | Song Won Art Center

■ PARTICIPANTS
아시아 11개국 창작공간 추천 작가 | Nominated Artists by Art Spaces from 11 Asian countries
12 Collective (Malaysia), Charles LIM (Singapore), CHOU Yu Cheng (Taiwan), Lily LAU (Hong Kong), Irwan AHMETT (Indonesia), Leslie de CHAVEZ (Philippines), Listen to the city (Korea), NGUYEN Phuong Linh (Vietnam), Rirkrit TIRAVANIJA (Thailand), Team PopulouSCAPE (Japan), ZHENG Yunhan (China)

 


 

Asian Culture Complex, promo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decided to introduce “2012 Asian Arts Space Network” in an effort to share the trend of art in Asia, develop ways to promote cooperation among art programs and lay the groundwork for exchange programs. The event
aims to rediscover the trend of Asian art and the public function, elicit discussion over the issue and make the public well aware of the issue. In addition, the event will give us an opportunity to discuss any new role of art in society. “The 2012 Asian Arts Space Network” will create new network by introducing offline workshop, continually develop new projects and explore the ways of collaborating for the creation of consulting body. In addition, we will promote seminar, exhibitions and publishing to research and develop agenda heralding the upcoming era. “The 2012 Asian Arts Space Network” involving diverse art spaces represents 11 countries and serves as the breeding ground for various public art programs. The event will become an arena for public art programs of each art space and thereby will provide insight into the art programs. In addition, it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respect diversity and develop more balanced public art. What’s more, the event help to explore the ways of promoting cooperative artistic activities, bridge diverse local art programs and share creative art from different countries and art spaces with one another. Through the comparison and analysis of activities by each art space, “The 2012 Asian Arts Space Network” aims to come up with forward-looking alternative.

문화체육관광부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은 아시아의 창작 동향을 공유하고, 창작공간 간 협력방안을 모색하며, 교류협력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2012 아시아 창작공간 네트워크 행사’를 계획하고 진행하게 되었다. 본 행사는 아시아 예술의 흐름과 공적 기능을 재발견하도록 하고, 그에 대한 깊은 논의를 이끌어냄 으로써, 이를 담론화하고 발전시키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또한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는 예술의 새로운 사회적 역할에 대해 다시금 논의하고자 한다. ‘2012 아시아 창작공간 네트워크’에서는 오프라인 워크숍을 통해 새로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지속적인 프로젝트 개발과 아시아 창작공간의 협의체 구축에 대한 협업을 모색할 것이다. 또한 세미나와 전시 그리고 출판을 통해 시대적으로 중요한 이슈로 떠오르는 아젠다를 개발하고 연구할 예정이다. ‘2012 아시아 창작공간 네트워크’에 참가하는 창작공간들은 11개국을 대표하는 공간이자, 다양한 지역 공공 예술프로그램 들을 생산해내는 곳이다. 본 행사를 통해 우리는 각각의 창작 공간이 추구해온 지역을 위한 공공 예술 활동들을 한 자리에서 펼쳐봄으로써, 전체적인 지형도를 그리고, 서로의 다양성을 존중 하며 보다 균형화된 공공 예술을 도출할 수 있는 기회를 창출 하게 될 것이다. 국내외 행사 참가 공간들은 공동의 예술 활동을 진행할 방법을 모색함은 물론, 지금까지 진행해왔던 다양한 지역적 예술 활동을 맵핑하며, 그간의 국가별 그리고 공간별 창작활동을 함께 공유하고 돌아볼 수 있는 뜻 은 자리를 마련할 것이다. ‘2012 아시아 창작공간 네트워크’는 각 공간의 활동들을 비교 분석함으로써, 미래지향적인 대안을 새롭게 생산해내고자 한다.